1. 의령군장애인부모회, 장애학생 여름방학 열린학교 운영

    (사)의령군장애인부모회는 지난달 25일부터 오는 19일까지 4주 동안 의령군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장애학생 18명을 대상으로 ‘장애학생 여름방학 열린학교’를 운영하고 있다.(사진제공=의령군청)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189
    Read More
  2. 창원보호관찰소-의령군장애인부모회 업무협약 체결

    법무부 창원보호관찰소(소장 김행석)는 지난 28일 (사)의령군장애인부모회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 체결로 창원보호관찰소는 장애인 자립 프로그램과 대청소·후원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는 의령군장애인부모회에 사회봉사대상자를 지원하게 된다.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210
    Read More
  3.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박람회

    ▲ 장애인가족지원센터박람회 관계자가 참가한 내빈들에게 장애인가족지원센터 현황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장애인 가족을 지원하는 장애인가족지원센터(이하 센터)가 한자리에 모였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새정치민주연합 김성주 의원과 새누리당 이명수...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556
    Read More
  4. 의령군, 사례관리대상자 주거환경개선 나서

    지난 6일 경남 의령군 봉수면새마을부녀회와 장애인가족지원센터 회원 16명은 희망복지지원단에서 관리하고 있는 사례관리대상자 봉수면 이모씨 가구에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했다.(사진제공=의령군청) 경남 의령군 봉수면새마을부녀회와 장애인가족지원센...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673
    Read More
  5. 의령군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 사업’ 발대식 가져

    발대식 기념촬영<의령군 제공>ws1 (경남 =뉴스1) 이철우 기자 = 경남 의령군사회복지협의회는 26일 오후 의령군청 4층 회의실에서 오영호 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정선남 협의회장 등 봉사대원, 복지시설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좋은 이웃들 ...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642
    Read More
  6. 의령군장애인부모회, 장애인가정 '온정나누기' 물품지원

    23일 (사)경상남도장애인부모회 의령군지부(회장 주채현)는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장애인가정 온정나누기 물품 전달식을 갖고 라면(20개입) 200박스를 의령군 거주 저소득 장애인가구 200세대에 전달했다.(사진제공=의령군청)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298
    Read More
  7. 오영호 의령군수, '임기 내 월급 전액기부'

    【의령=뉴시스】김기진 기자 = 지난 18일 오영호 의령군수(오른쪽에서 두번째)가 취임이후 매월 적립해 온 월급전액을 연말을 기해 경남 의령군 관내 취약계층에 기부한다고 밝혔다. 2014.12.19. (사진=의령군 제공) sky@newsis.com 【의령=뉴시스】김기진 기...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706
    Read More
  8. 느티나무장애인부모회 의령군지부, 열린학교 졸업식

    (사)느티나무장애인부모회 의령군지부(회장 주채현)는 지난 14일 의령종합사회복지관에서 관내 장애아동, 학부모, 자원봉사자, 내빈 등 40여명이 모인 가운에 '제13회 희망이 자라는 열린학교' 졸업식을 가졌다.이날 졸업식에서는 기초수급자 가정 학생 17명을...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536
    Read More
  9. 의령군장애인부모회, 상반기 중증장애인 도우미 보수교육

    의령군 장애인부모회(회장 주채현)는 지난 2일 종합사회복지관에서 도우미 40여명을 대상으로 중증장애인 도우미 지원사업, 장애인 활동 지원사업의 일환인 보수교육을 실시하였다.도우미 보수교육은 연 2회 실시되며, 이번 보수교육에서는 성희롱 및 성폭행예...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907
    Read More
  10. 파르라니 깍은 머리 ‘발달장애인법 제정, 물러설 곳 없다’

    ▲ 초연히 머리카락을 잘라내며 발달장애인법 제정을 염원하는 이의 모습.“우리아이들이 우리가 살고 있는 지역사회에서 더 나아가 대한민국에서 당당하게 살 수 있는 그날이 오도록 여자가 아닌 가장 위대한 이름인 엄마로서 머리카락을 자릅니다.”발달장애인...
    By의령부모회 Reply0 Views121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